본문으로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2023년도 제2차 인문관통 개최
  • 작성일시2023-05-26 10:47
  • 조회수673
(1/5) 2023년도 제2차 인문관통 개최 보도자료 - 자세한 내용은 하단 참조 (2/5) 2023년도 제2차 인문관통 개최 보도자료 - 자세한 내용은 하단 참조 (3/5) 2023년도 제2차 인문관통 개최 보도자료 - 자세한 내용은 하단 참조 (4/5) 2023년도 제2차 인문관통 개최 보도자료 - 자세한 내용은 하단 참조 (5/5) 2023년도 제2차 인문관통 개최 보도자료 - 자세한 내용은 하단 참조

보도자료

경제·인문사회연구회 / 대전환기 대한민국의 미래를 디자인하는 글로벌 싱크탱크
  • 보도일시 : 2023. 5. 26.(금) 10:00
  • 배포일시 : 2023. 5. 26.(목) 10:00
  • 담당부서 : 연구네트워크부 성과확산부
  • 책임자 : 부장 김순종(044-211-1110)
  • 담당자 : 전문위원 박양하 (044-211-1112)

2023년도 제2차 인문관통 개최(제3차 NRC-KAIST 공동심포지엄) - AI시대 인문학 르네상스를 향해-

행사 개요

  • 행사명 : 2023년도 제2차 인문관통(제3차 NRC-KAIST 공동심포지엄)
  • 일시 : 2023년 5월 24일(수) 09:30~12:45
  • 장소 : 세종국책연구단지 대강당(연구지원동 1층)
  • 주관 : 경제인문사회연구회 인문정책특별위원회, KAIST 디지털인문사회과학센터, 한국과학창의재단

경제·인문사회연구회(이사장 정해구, 이하 NRC)는 5월 24일(수) NRC 인문정책특별위원회, 한국과학기술원(총장 이광형, 이하 KAIST) 디지털 인문사회과학센터, 한국과학창의재단이 공동 주관으로 2023년도 제2차 인문관통(제3차 NRC-KAIST 공동심포지엄)을 개최하였다.
*「인문관통」은 '인간과 문명을 직관적으로 통찰한다'는 취지로 NRC가 개최하는 인 문학 특강 시리즈이다.
※ NPC와 KAIST는 2022년부터 연 2회 NRC-KAIST 공동심포지엄을 개최하고 있다.

이번 공동심포지엄은 “AI시대 인문학 르네상스를 향해" 라는 주제로 전봉관 교수(KAIST 디지털인문사회과학부)의 사회로 맹성현 교수 (KAIST 디지털인문사회과학센터장, NRC 인문정책특별위원회 위원)의 개회사와 NRC 정해구 이사장의 환영사로 시작되하여 기조강연과 주제 발표, 패널토의로 구성. 진행되었다.

  • 개회사에서 맹성현 교수는 ChatGPT로 작성된 개회사를 소개하였으며, 환영사에서 정해구 이사장은 “이번 세미나를 통해 디지털 시대 또는 AI 시대 인문학의 발전 방향과 인문학의 새로운 중흥을 통해 새로운 르네상스가 이루어질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후에는 최재봉 교수(성균관대 서비스융합디자인학과)의 기조강연과 이상욱 교수(한양대 철학과, NRC 인문정책특별위원회 위원), 김성도 교수(고려대 언어학과)의 주제발표가 이어졌다.

  • 기조강연을 맡은 최재붕 교수는 "디지털문명을 이끄는 인문학 : ChatGPT가 바꾸는 디지털 문명시대 생존전략" 이라는 주제로 디지털 시대에 변화하는 표준의 재정립 사례를 설명하였다. 더불어 이러한 인 간의 세계관과 기술의 격차를 줄이기 위해서는 마음의 기준이 바뀌어 야 한다는 의견을 피력하면서 디지털 세계관의 확장을 통한 상상력과 실력 향상, 휴머니티와 진정성으로 팬덤을 창조하는 것을 전략으로 제시하였다.
  • "낯선 지능과 함께 살아가기: 인문학적 성찰과 제도적 실천" 이라는 주제로 발표한 이상욱 교수는 이유와 목적이 실행의 동기가 되는 인간 의 방식과는 다른 인공지능의 수행 방식에 인간은 낯설음을 느끼게 된 다고 전제하였다. 따라서 AI 시대에 인간은 이런 낯선 실행의 결과물에 사람 중심의 AI 활용 가치와 인간의 상호작용과 유사한 사회성과 규범 성이라는 윤리(Ethics)적 평가의 역할에 인문학 교육 등을 통해 역할을 수행해야한다고 의견을 제시하였다.
  • 이어서 김성도 교수는 “디지털 문명과 인문학의 변형: 인공지능 인간학 "서설"이라는 제목으로 발표를 하였다. 김 교수는 인류의 문명 발전에 대해 복기하고, 디지털 문명이 가져온 인문학의 변형을 언어, 공간, 기억 과 정보 영역에서 설명하였다. 인문학과 AI의 기술은 필연적 관계가 있 음을 강조하면서 인공지능의 시대에 기술을 상징성, 윤리성, 영성의 차원 에서 재정위하는 것이 인문학에 부여된 사명이라고 피력하였다.

주제발표 후, 전봉관 교수가 좌장을 맡아 김병필 교수(KAIST 기술경영 학부), 김재인 교수(경희대 비교문화연구소, 디지털소사이어티 위원), 신 선영 센터장(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 정책본부 AI-미래전략센터), 정서 현 교수(KAIST 디지털인문사회과학부)의 토론과 질의응답이 진행되었다.

  • 변호사 출신인 김병필 교수는 AI시대 법률가들은 이를 어떻게 활용할 수 있을지에 대해 선도적으로 고민하고 있으며 범용성과 창발성을 고려 한 인공지능의 규제 노력이 있음을 소개하였다.
  • 김재인 교수는 인간의 영역인 창작을 생성형 AI가 대체하려는 환경에서 인간은 용도에 맞는 도구로 AI를 활용해야 하며, AI 결과물의 진위와 가치 판단을 위해 인문학 관점의 지식전문가의 역할은 오히려 더 강화 되어야 한다고 피력하였다.
  • 신선영 센터장은 과학기술분야의 국가적 전략은 인간중심 AI, 인간의 일상이 되는 AI의 관점으로 정책을 개발하기 위한 시도를 하고 있으며 OECD에서는 포용적 성장, 인간 중심, 투명성을 지원하는 AI의 기능을 위한 10대 원칙에 근거하여 지수를 개발을 도모하는 중이라 소개하였다.
  • 정서영 교수는 현재는 AI에 대한 인간 관계의 전환점이 되는 시점으로 AI가 생성한 서사를 통해 인간은 어떻게 창작할 수 있는가와 같은 인간 의 역할 변화를 고려해야하며 이로 인해 인간의 창작 수준은 더 올라갈 것이고 인문학은 이런 환경에서 이런 서사를 어떻게 즐길 수 있을지에 대한 교육과 활용의 균형에서 중요한 역할을 할 것이라 말했다.

[붙임1]「2023년도 제2차 인문관통」 세부일정

[붙임2]「2023년도 제2차 인문관통」 행사사진. 끝.

붙임1. 「2023년도 제2차 인문관통」 세부일정

사회 : 전봉관 교수(KAIST 디지털인문사회과학부, NRC 인문특위위원)

2023년도 제2차 인문관통 세부일정 - 시간, 구분, 내용으로 구성
시간 구분 내용
09:30~09:35(5') 개회사 맹성현 교수(KAIST 디지털인문사회과학센터장)
09:35~09:40(5') 환영사 정해구 이사장(경제인문사회연구회)
09:40~10:20(40') 기조강연 디지털문명을 이끄는 인문학 : ChatGPT가 바꾸는 디지털 문명시대 생존전략 - 연사 : 최재붕 교수(성균관대 서비스융합디자인학과)
10:20~10:45(25') 주제발표 1 '낯선 지능'과 함께 살아가기 : 인문학적 성찰과 제도적 실천 - 연사 : 이상욱 교수(한양대 철학과, NRC인문특위위원)
10:45~11:10(25') 주제발표 2 디지털 문명과 인문학의 변형 : 인공지능 인간학 서설 - 연사 : 김성도 교수(고려대 언어학과)
11:10~11:20(10') 휴식
11:20~12:20(60') 패널토의
  • 사회
    • 전봉관 교수(KAIST 디지털인문사회과학부, NRC 인문특위위원)
  • 패널
    • 김병필 교수(KAIST 기술경영학부)
    • 김재인 교수(경희대 비교문화연구소, 디지털소사이어티 위원)
    • 신선영 센터장(NIA 정책본부 AI. 미래전략센터)
    • 정서현 교수(KAIST 디지털인문사회과학부)
12:20~12:30(10') Q&A
폐회

붙임2. 「2023년도 제2차 인문관통」 행사사진

(사진설명) 경제·인문사회연구회(NRC, 이사장 정해구) 인문정책특별위원회, 한국 과학기술원(KAIST, 총장 이광형) 디지털인문사회과학센터, 한국과학창의재단이 공동 주관으로 2023년도 제2차 인문관통(제3차 NRC-KAIST 공동심포지엄)을 개최하였다.

담당자정보
  • 담당부서
  • 담당자
  • 문의처
TOP